올해 전기차 보조금 확정... 아이오닉5·6 구입 시 최대 690만 원 지원

- ‘24년 차종별 국비 보조금 지원 금액 확정
- 안전⁃성능⁃기술혁신⁃친환경성 등 고려해 산정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김혜령 기자
기사입력 2024-02-21 [11:02]

[IMB통신 김혜령 기자]  환경부가 2024년 전기자동차 보급사업 보조금 업무처리지침을 확정하고, 지침에 따라 산정한 전기차 차종별 국비 보조금 지원 금액을 발표했다.

 

20일 환경부에 따르면, 올해 보조금 개편은 ▲성능 좋고 안전한 전기차 보급 촉진 ▲배터리 기술혁신 유도로 전기차 친환경성 제고 ▲전기차 사후관리·충전여건 개선을 위한 제작사 노력 유도 ▲경제적 취약계층·청년 및 소상공인 전기차 진입 장벽 완화 등에 초점을 맞췄다.

 

  © 환경부 페이스북

 

차량 가격 할인폭에 비례한 추가 인센티브를 반영한 주요 차종별 보조금을 살펴보면 ▲국내 전기승용 중 중형 GV60은 최대 325만 원 ▲아이오닉5와 아이오닉6는 최대 690만 원 ▲코나 일렉트릭 최대 633만 원 ▲EV6 684만 원 ▲EV9 301만 원 ▲토레스 470만 원이다.

 

외제차 중에서는 ▲테슬라 ‘model Y RWD’ 195만 원 ▲폭스바겐 ‘ID.4 Pro’ 492만 원 ▲아우디 “Q4 Sportback 40 e-tron’ 198만 원 ▲BMW ‘I4 eDrive 40’ 212만 원 ▲벤츠 ‘EQB 300 4MATIC’ 217만 원 ▲토요타 렉서스 RZ450e 276만 원 등이다.

 

전기화물 중 ▲포터Ⅱ 일렉트릭 1,050만 원 ▲봉고 전기차 냉동탑차 1,261만 원, 전기승합에서는 ▲카운티 일렉트릭 3,915만 원이다.

 

환경부는 행정예고 기간동안 제작·수입사로부터 의견을 수렴하고, 차종별 보조금 산정에 필요한 증빙서류를 취합해 반영했다.

 

확정된 보조금 지침과 전기차 차종별 국비 보조금 지원 금액은 무공해차 통합 누리집(www.ev.or.kr)에 게재된다.

 

정선화 환경부 대기환경정책관은 “보조금 지침이 확정된 만큼 신속한 예산 집행을 통한 전기차 보급 활성화가 필요하다”며 “지자체 자금 배정 적시 실시, 공고절차 신속 진행 독려 등 전기차 보조금 집행을 차질없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전기차 #전기차보조금 #전기차지원 #국산전기차 #외제전기차 #전기화물차 #무공해차 #환경부

김혜령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IMB통신. All rights reserved.